성검전설 레전드 오브 마나 리마스터 리뷰

성검전설 레전드 오브 마나

성검전설 레전드 오브 마나 리마스터는 스퀘어의 인기 액션RPG 성검전설 시리즈의 네번째 작품이지만

넘버링이 없는 외전 작품입니다. 최초 오리지널 게임은 1999년 7월 15일에 출시 되었고 22년만에

리마스터 되어 2021년 2월 18일 닌텐도 스위치, PS4, 스팀으로 발매되었습니다.

크게 달라진 점은 다양한 언어 지원과 오프닝에서 새로운 애니메이션 수록 및 그래픽의 고해상도화,

메뉴의 화면의 레이아웃이 바뀌거나 음악을 원본 버전과 어레인지 버전 중에서 선택이 가능한 부분,

갤러리 모드의 추가 및 적과의 전투의 인카운트 모드 ON/OFF 옵션 추가, 자동 세이브 및 자유로운 세이브,

플레이스테이션1 주변기기 포켓스테이션으로만 플레이 할 수 있었던 미니 게임인 ‘링링 랜드’가 구현된 점이나

밸런스 조정들이 주요 변경점인 게임입니다.

과거의 추억에서 현재의 감성과 편의성이 어떻게 개선되었고 다시 플레이를 한다면 어떨지에 대해서

플레이를 통해 리뷰를 작성할까 합니다.

사이버펑크 턴제 JRPG 잭 무브 리뷰

잭 무브

잭 무브는 고전 JRPG 방식과 감성을 충실하게 따르는 사이버 펑크 테마의 게임으로 턴제 방식의 전투와

사이버펑크 세계관을 배경으로 제작된 게임입니다.

픽셀 그래픽의 미려한 풍경과 캐릭터들 그리고 강렬한 선율의 사운드 트랙이 분위기를 더욱 돋보이게 하며

플레이어는 천재적인 해커가 되어 사이버펑크 세상에서 모험을하고 임무를 맡게 됩니다.

분위기처럼 무겁고 어두운 스토리는 아니며 고전 JRPG의 향수를 불러일으키고 사이버펑크라는 요소를

결합하였기에 독특한 분위기의 인디 게임 ‘잭 무브’에 대해서 자세히 개인적인 평가와 감상을 정리하여

리뷰를 작성해볼까 합니다.

JRPG스타일의 씨 오브 스타즈 인디게임

Sea of Stars

씨 오브 스타즈는 장르부터 JRPG를 선택했는데, 이런 부류의 턴 방식 전투를
좋아하지 않는 유저(내 얘기)분들이나 그저 평범한 스토리의 여정들,
전투 피로도나 인디 게임을 버프를 받아 너무나 과대평가 받은 작품이라는 생각을 지울 수 없는
작품이었습니다.
JRPG의 한계나 지루함들을 어떻게든 현대적인 감각으로 재해석 하고
발전시키려고 노력한 부분들이 보이나 극복하지 못했고 특히 오랜 시간
다양한 게임들을 즐겼던 게이머라면 과거 명작들에 들어있던 증명된 게임성들을
혼재하여 사용했다 하더라도 재미가 없다는 것을 끝으로 갈 수록 느끼게 됩니다.
(세상에 온갖 맛있는 음식을 섞어도 이미 잡탕인 것처럼 오히려 특색이 없어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