핵 앤 슬래쉬 로그라이크 드래곤 이즈 데드 리뷰

드래곤 이즈 데드 리뷰

 

드래곤 이즈 데드
드래곤 이즈 데드

 

드래곤 이즈 데드는 메트로배니아 분위기를 풍기는 핵 앤 슬래쉬 로그라이트  액션 플랫포머 게임으로

다양한 캐릭터의 스킬 트리 및 전설 장비를 활용한 커스터마이징의 재미를 제공하는

디아블로 시스템의 게임 플레이 방식을 가진 게임입니다.

그렇기에 다양한 스킬 빌드의 재미나 아이템 루트 파밍의 재미, 로그라이트가 가진

랜덤과 반복적인 죽음등 여러가지 재미 요소를 갖췄으며 현재 얼리억세스로 발매되었습니다.

이런류의 게임을 좋아하는 사람들에게는 유물을 모으고 시너지 전설 장비들을 갖춰 가며 점차 강해지는

드래곤 이즈 데드에 대해 어떤 점이 좋았는지 앞서 해보기를 구입할 가치가 있는지

리뷰를 작성해볼까 합니다.

 

 

타이틀  드래곤 이즈 데드
개발사  TeamSuneat
장르  핵 앤 슬래시, 액션 로그라이트
플랫폼  스팀
가격  21,500원

 

 

드래곤 이즈 데드의 게임 플레이 방식

 

드래곤 이즈 데드 게임분위기
드래곤 이즈 데드 게임분위기

 

드래곤 이즈 데드는 플레이의 구도나 플레이 방식은 전혀 새로울 것 없어 보이는 메트로배니아의 구조와

액션 그리고 분위기를 닮아 있습니다. (데드셀을 해봤다면 그것도 비슷)

이런 방식의 분위기나 소울라이크를 지향하는 보스전들도 이미 여러차례 나온 게임들과 차별성은

없어 보이지만 드래곤 이즈 데드는 그 많은 게임들 중에서도 디아블로가 가진 핵 앤 슬래시 및

장비를 루트 파밍하면서 장비들을 비교하고 수집하며 점차 강해지는 요소, 스킬 트리 방식등

상당히 많은 요소들을 더 중점적으로 포인트를 둔 게임에 가깝습니다.

그렇기에 많은 익숙한 분위기 및 시스템들과 놀라운 픽셀 아트 디자인들을 감상하며 난이도 높은

액션을 즐기는 게임이 드래곤 이즈 데드라는 게임입니다.

 

누가봐도 디아블로 스타일
누가봐도 디아블로 스타일

 

 

드래곤 이즈 데드의 재미와 매력에 대해서

 

플레이어가 게르니안의 거대한 악마들(보스)과 패턴을 파악하고 빈틈을 공략하는 소울라이크 방식의

전투나 디아블로 스타일의 루트 파밍(죽어서도 유지됨), 롤체나 브로태토식의 시너지가 달린 유물 시스템,

메트로배니아 스타일의 길찾기등 다양한 인기 있는 장르 및 스타일을 혼합하여 만들어진 게임이기에

언급했던 게임들을 좋아하는 게이머라면 싫어할 수 없는 게임의 재미를 보장합니다.

그리고 문제가 될 지 매력이 될 것인지는 모르겠지만, 디아블로의 사운드와 매우 흡사하기에

보물상자를 열 때의 두근 거림과 기대감이 친근한 사운드로 인해 사이드 뷰 디아블로를 플레이 하는

느낌을 받습니다.

 

스킬트리의 매력도 고스란히
스킬트리의 매력도 고스란히

 

드래곤 이즈 데드의 장점과 단점에 대해서

 

[장점]

  • 디아블로를 좋아한다면 싫을 수 없는 게임
  • 플레이를 할 때 마다 새롭고 색다른 느낌
  • 다양한 스킬 빌드
  • 장비를 모으는 재미
  • 사망하더라도 장비와 룬의 힘을 영구적으로 보유

 

 

[단점]

  • 연속 커맨드 입력시 프레임 스킵이 일어나 발동하지 않는 버그
  • 키 매핑을 바꿀 수 없는 문제
  • 가끔 회복 수단이 작동하지 않는 버그가 존재
  • 불합리한 게임 밸런스가 존재(특정 장소에서 플레이어가 상당히 불리함)
  • 회피는 발동 딜레이와 엔드 딜레이가 크며 무적 타이밍이 짧은편

 

보스전도 재미있다
보스전도 재미있다

 

제작사에서도 언급 했듯 얼리액세스로 출시를 한 만큼 피드백을 통해서 정식 출시에서

보다 더 좋은 게임성과 밸런스를 정밀하게 조정한다는 말 처럼 아직은 부족한 부분들과 버그들이

눈에 띄지만 상당히 재미있는 게임방식과 매력을 지닌 게임이라고 생각됩니다.

나열했던 단점들도 모두 패치를 통해서 수정이 가능한 부분이며 인디 게임인 만큼 어느정도

게이머들이 너그럽게 기다려 주면서 지켜봐준다면 성장 할 수 있는 여지가 충분히 있다고

생각되는 게임이었습니다.

 

드래곤 이즈 데드의 전체적인 평가와 소감

 

아직 게임의 볼륨은 가늠하기 힘들다
아직 게임의 볼륨은 가늠하기 힘들다

 

아직까지는 완벽하게 완성이 되었다는 느낌이 들지 않는 것이 사실이며, 게임의 기본 재미를 보장하는

부분에서는 많은 사람들이 같은 의견을 보일 만큼 기대가 되는 게임이었습니다.

인디 게임에서 얼리액세스를 하는 이유는 충분히 팀 내에서 테스트를 하더라도 많은 버그를 모두 찾기란

불가능한 것을 이해하며 게임을 개발하다보면 결국 개발자들도 모르게 게임에 익숙해져 불편함이나

게임의 튕김 현상같은 치명적인 오류 외에는 발견하기 어렵기에 드래곤 이즈 데드 역시

발견되지 않았던 많은 버그들이나 불편함을 가지고 출시되었습니다.

분명 개선해야 할 부분들이 많은 것도 사실이나 스팀 리뷰를 보면 로그라이크라는 장르를 표방하고

있음에도 로그라이크에 대한 이해가 없어 불평을 남기는 사람들도 보았고 기대가 있는 만큼

다양한 의견들의 리뷰를 작성되는 것을 보면 충분히 게임의 발전과 불편함의 개선이 되어

정식 출시된다면 성공적인 게임이 될 것 같다는 생각이듭니다.

 

 

Comment